커뮤니티

체험후기

참가후기

시화호 생생 가족캠프 2차 후기 2/2
작성자
우동진
작성일
14-10-27 15:28
조회
12,238
 

우음도에 어느 덧 땅거미가 지고 있습니다..

 

 

 

rWDJ_4989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03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15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18.JPG

 

 

 
저녁은 기름 뺀 고소한 수육과 함께..

맛있는 반찬으로 식사가 제공되고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35.JPG

 

 

 

 저마다 텐트에는 불이 들어오네요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62.JPG

 

 

 

 목살 가든파티가 열립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84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89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096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19:00 저녁 작은 음악회와

캠프파이어가 시작됩니다..

 

 


 

rWDJ_510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123.JPG

 

 

 
첫번째 순서는 설명을 곁들여 이해가 쉬웠던

4중주 클래식 연주가 있었고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13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147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152.JPG

 

 

 
소프라노의 독창 무대도 정말 좋았습니다..

사람의 목소리가 그냥 하나의 악기인듯..

정말 감동적인 무대를 선보였습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173.JPG

 

 

 

 그리고 가장 시선을 끌었던 마술쇼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17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202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213.JPG

 

 

 
풍선 선물 타임에는 마술사가

거의 교주 수준의 호응을 받았습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220.JPG

 

 

 

 
작은 음악회의 마지막 무대는

'비오는 거리'의 가수 이승훈님이

무려 8곡의 노래를 부르시며 장식해 주셨습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226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241.JPG

 

 

 
그리고 둥글게 원을 그려 포크댄스의 시간을 가졌습니다..

우리 마눌님 제대로 춤바람 났습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256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290.JPG

 

 

 
그리고 캠프파이어..


...............


우리 가족의 캠핑 기록 중 많은 추억이 남을..

정말 좋은 시간이었습니다..


바람도 불지않고 예상보다 따뜻한 날씨속에

3시간이라는 결코 짧지 않은 시간이 전혀 지루하지 않았습니다..


사회자분의 위트있는 진행과

양념처럼 쏟아진 쌀 한봉지(500g), 물시계 경품들


그리고 500명 이상이 보아도 즐거웠을

수준있는 음악회가 100여명 모인 곳에서 아담하게 진행이 되었으니..

디너쇼와 같은 느낌이었네요.. 거기에 덧붙여..

즐겁게 몸을 풀수 있었던 포크댄스까지

참으로 유쾌한 시간이었습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00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08.JPG

 

 

 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14.JPG

 

 

 

포크댄스 강사분들의 춤을 무색케한

두 모녀분의 실력은 대단했습니다..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20.JPG

 

 

 
한지 전등 갓을 텐트 안으로 들이니..

로바다야끼 풍이 되었네요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23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31.JPG

 

 

 

아이들이 더 놀고 싶은지.. 캐빈으로 모여들고..
정말 즐겁게 보낸 하루가 마무리 됩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34.JPG

 

 

 

아침부터 아이들의 놀이터가 된 캐빈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35.JPG

 

 

 
그리고 텐트까지 룸서비스된 아침식사..

샌드위치와 오렌지주스가 참 맛이 있었네요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43.JPG

 

 

 

 아침.. 우음도는 안개 속이네요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52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63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66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73.JPG

 

 

 
어제 제대로 못 날린 연을 들고..

준이 녀석은 연신 뛰기 시작합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81.JPG

 

 

 

 갈대는 흠뻑 물을 먹었네요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86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91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392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02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11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14.JPG

 

 

 

 그리고 줄하나로 시작한 몸풀기 운동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20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24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26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31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32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3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39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42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49.JPG

 

 

 

 마냥 즐거웠던 시간을 마치고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56.JPG

 

 

 

 식물채집과 함께.. 송산 전망대로 향합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64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6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74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77.JPG

 

 

 

 전망대에 올라 시화호의 이곳저곳을 구경합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84.JPG

 

 

 
캠프가 있는 우음도 시화호 환경학교가 보이네요..

날씨가 흐려 시야가 확 트이진 않았지만..

우리가 어떤 곳에서 이틀을 보내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풍경입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92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49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04.JPG

 

 

 

하늘마을 이틀동안 함께 하신 분들과

기념사진을 찍습니다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0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10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15.JPG

 

 

 

 전망대를 내려와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22.JPG

 

 

 

 행사의 마지막 프로그램인 식물표본하기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30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33.JPG

 

 

 
행사의 닫는 시간은 참가 가족을 배려하여..

주최하신 분들이 마을별로 인사를 다니시네요..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36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rWDJ_5537.JPG

 

 

 
1박 2일동안 선물과 경품도 푸짐하게 받아 갑니다..

와인은 하늘마을 분들과 함께 나누었지만..

송산포도즙, 쌀 두봉지, 물시계, 수첩 등

그리고 만든 식물표본 액자까지.. 정말 감사합니다..








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점심도 비빔밥으로 맛있게 먹고..

텐트를 철수하며..

 

 


 

rWDJ_5540.JPG

 

 

 

아쉬움에 우리 가족을 연을 한번 더 띄워 보며..
캠핑을 마무리하네요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rWDJ_5546.JPG

 

 

 


철문을 나서며.. 한 컷 찍어 봅니다..

 


처음이자 마지막이 될지도 모르는

시화호 20주년의 캠프 행사에 참여하여

정말 뜻 깊고 즐거운 시간이 되었습니다..

 


정식 캠핑장이 아니라 조금 낯선 부분은 있었지만..

잘 짜여지고, 참여가족을 배려한 프로그램은

정말 만족도가 높았습니다..

 


본 행사를 마련하신 K-Water

시화호 환경학교(우음도 자연센터)

관계자 여러분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..^^

 





P.S. 초청된 자리라 밥값한다고 후기가 많이 길어졌습니다..

그만큼 다양한 체험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던 이유로...

사진도 많아 진 것 같네요..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..^^